LOADING
공유

비트코인 뉴스 - 코인힐스

랜섬웨어는 단순히 컴퓨터를 못 쓰게 만드는데 그치지 않는다. 무심코 연 이메일 첨부파일이 10년간 쌓아온 사진 포트폴리오를 한 번에 암호화시키고 생전 처음 보는 비트코인을 입금해야 원래대로 돌려 주겠다고 엄포를 놓는다. 물어물어 비트코인을 간신히 시간 안에 보냈지만 암호화된 파일을 되찾는데는 실패했다. 시간과 돈과 경력을 한 순간에 날렸다. 위는 한 보안업체가 공개한 랜섬웨어 피해사례 중 하나다. 2014년 말부터 모습을 드러내기 위한 랜섬웨어는 단순히 컴퓨터를 못 쓰게 만드는데 그치지 않는다. 문서·사진·동영상 등 사전에 백업하지 않으면 두 번 다시 되찾을 수 없는 데이터를 날려버린다. 지금까지 등장했던 컴퓨터 바이러스와 악성코드 중 가장 흉악하다. 숱한 악성코드 중에서도 랜섬

씨넷코리아

“랜섬웨어가 파일 망치기 전 미리 감시한다”

국내 중소 소프트웨어 기업 중 금융IT 분야에서 꽤 이름난 두 회사가 있다. 웹케시와 핑거가 주인공이다. 웹케시는 2000년대 인터넷 뱅킹 시스템 구축 시장에서 괄목할만한 성과를 보였다. 인터넷뱅킹은 웹케시가 매출 1000억원대 회사로 성장하는데 중요한 발판이 됐다. 핑거는 모바일 뱅킹 시대의 주인공이었다. 거의 모든 국내 은행들은 인터넷 뱅킹 시스템을 모바일로 확장시켰는데,  핑거가 모바일 뱅킹 시스템을 구축사업을 도맡다시피 했다. 2000년에 설립된 핑거는 이름이 알려지지 않다가 모바일 시대가 오면서 급성장 했다. 인터넷 뱅킹과 모바일 뱅킹이라는 시장에서 주목을 받은 두 회사지만 이 사업들은 개발 용역(SI)이라는 한계가 있었다. SI는 두 회사의 지향점이 아니었다. ‘핀테

테크홀릭

웹케시·핑거 “금융SI 벗고 핀테크 DNA를…”

인포메이션제임스 글릭 지음박래선middot;김태훈 옮김동아시아656쪽, 2만5000원블록체인 혁명돈 탭스콧middot;알렉스 탭스콧 지음박지훈 옮김, 을유문화사588쪽, 2만5000원ldquo;시간은 돈이다.rdquo; 벤저민 프랭클린(1706~1790)이 1748년에 한 이 말은 오늘도 유효하다. 우리는 이제 lsquo;정보=돈rsquo; lsquo;정

중앙일보

[책 속으로] 정보, 권력의 전복자

[키뉴스 박근모 기자] 앞으로 랜섬웨어로 인해 필요한 파일을 복구하지 못하거나, 돈을 지불해야 하는 스트레스에서 벗어날 수 있을 전망이다. 20일 백업 솔루션 기업 아크로니스는 삼성동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서울에서 랜섬웨어 공격에 방어할 수 있고, 블록체인 기반 데이터 인증 및 검증을 할 수 있는 개인용 백업 솔루션 '아크로니스 트루 이미지(ATI) 2017'을 소개했다. 서호익 아크로니스코리아 지사장이 발표 중이다. 서호익 아크로니스코리아 지사장은 "아크로니스는 개인유저를 위한 상용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있다"라며 "ATI 2017은 랜섬웨어나 기타 데이터 손상 위험으로부터 개인 유저 데이터 관리와 백업을 보다 쉽고 안전하

아이티투데이

아크로니스, 랜섬웨어 방지 및 블록체인 가능한 개인용 백업솔루션 출시

소액해외송금업을 할 수 있는 자격을 놓고 논란이 뜨겁습니다. 진입장벽을 낮춰달라는 업계와 소비자보호가 우선이라는 정부당국이 맞서고 있습니다. 올 7월부터 금융회사가 아니어도 해외송금업을 허용할 예정인데, 어느 높이의 진입장벽이 만들어질까요?지난해말 국회에서 외국환거래법 개정법률안이 통과됐습니다. 금융회사가 아닌 개인과 기업도 소액해외송금업에 뛰어들 수 있게 됐습니다. 소액해외송금업을 하려면 요건을 갖춰 기획재정부장관에게 등록해야 한다고 명시하고 있는데요. 이 요건에는 △자본 △시설 △전문인력이 포함됩니다. 구체적인 요건을 담은 시행령은 정부내 논의를 거쳐 2~3월 입법예고한 뒤 7월 시행될 예정입니다.◇ 소액해외송금업이란?지금까지는 해외에 송금하려면 반드시 은행을 이용해야만 했는

비즈니스워치

[포스트] 소액해외송금업, 진입장벽 얼마나 쌓을까?

전 세계 비트코인 거래의 90%를 차지하는 중국의 비트코인 가격이 ‘롤러코스터’ 식 급등락을 보이고 있다. 올 들어 불과 3주도 안된 기간 동안 가격 변동폭이 ±30%를 웃돈 것으로 드러났다. 일부에서는 ...

머니투데이

中 비트코인 가격, "인민은행에 울고 웃는 '롤러코스터'"

[아이뉴스24 안희권기자] 세계 최대 투자은행들이 가상화폐 비트코인의 블록체인 기술을 도입할 경우 2025년까지 매년 80억~120억달러를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컨설팅업체 액센츄어가 벤치마킹업체 맥라간과 공동으로 발표한 자료에서 8개 투자은행들은 블록체인을 채용하면 향후 8년간 기반설비 비용을 30% (2017.01.18 17:38)

아이뉴스24

투자은행 블록체인 도입시 매년 120억달러 절감

lsquo;은행엔 예금만, 돈이 필요할 땐 P2P(개인 대 개인) 대출로, 투자 자문은 로보어드바이저(로봇이 금융 자문)에 맡긴다. 중앙은행에선 비트코인 같은 디지털 화폐를 발행한다.rsquo; 한국은행이 전망한 한국 금융의 미래다. 이미 현실이 됐거나 가까운 미래에 닥칠 일이다. 한은은 이런 내용의 lsquo;디지털 혁신과

중앙일보

한은 "중앙은행에서 디지털화폐 발행 시대 올 것"

한국은행은 17일 디지털기술에 기반을 둔 금융 분야의 혁신이 경제성장의 동력이 될 것이라는 분석을 내놨다. 한은은 이날 발간한 '디지털혁신과 금융서비스의 미래 : 도전과 과제' 자료에서 "최근 블록체인과 분산원장기술, 인공지능 등 디지털기술이 금융에 도입되면..

매일경제

한국은행 "금융부문 디지털혁신, 경제성장에 기여"

[키뉴스 이병희 기자] 블록체인도 인터넷이 확산될 때처럼 공공과 인프라 측면에서 우선 사용되며, 민간 등으로 확산될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금융 등 민간 기업들이 블록체인 도입에 관심이 높기는 하지만 경비 절감 등의 경제적 효과가 기존 시스템을 대체할 만큼의 기대에 부응하지 못한다는 것이 그 이유다. 단기적으로 기존 시스템을 교체할 큼의 경제적 효과를 보기 어렵기 때문에 민간 기업이 블록체인에 많은 투자를 하기에는 설득력이 약하다는 주장이다. 백승은 LG CNS엔트루컨설팅 컨설팅위원은 데브멘토의 블록체인 세미나에서 “블록체인은 경제적 논리가 상대적으로 적게 영향을 받고 사회 합의 등이 가능하면 기존 시스템을 교체할 수 있는 공공, 정부 등 기관에서 더 빠르게 확산될 수도

아이티투데이

블록체인, 인터넷처럼 공공서 시작해 민간 확산 전망

블록체인 전문 업체 블로코가 경기도 ‘따복공동체 주민제안 공모사업 심사 온라인 투표 시스템’에 코인스택 스마트컨트랙트(Coinstack Smart Contract)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블록체인은 온라인 금융거래 데이터의 위/변조 여부를 검증할 수 있도록 고안된 기술로, 국내외 금융권 및 여러 산업권에서 잇따라 도입하면서 안정성이...

CIO Korea

블로코, ‘경기도 온라인 투표’에 블록체인 스마트컨트랙트 공급

[키뉴스 이병희 기자]금융권을 중심으로 거래와 장부 분야에 시범적으로 적용되고 있는 블록체인이 앞으로는 투표와 선거, 공급망관리, 사물인터넷(IoT) 분야까지 적용 범위가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백승은 LG CNS엔트루컨설팅 컨설팅위원은 데브멘토의 블록체인 세미나에서 “지금은 통화를 기록하는 거래나 장부에 블록체인이 적용되기에 금융회사만 관심을 갖고 있다”면서 “앞으로 기술 활용처를 보면 넓은 의미의 영역으로 확장 가능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백승은 위원은 “지금 현재도 블록체인 기술에 투자가 늘고 있다”면서 “기존 투자자들이 블록체인에 투자를 하고 규모가 증가한다는 것은 기술을 갖고 있는 업체들이 다양하게 시도할수 있는 시간을 주고, 여러 곳에 적용할 수 있는 기회가 늘어

아이티투데이

블록체인, 투표와 사물인터넷(IoT) 분야까지 확대 전망

 2017년 전세계 IT 지출 규모가 작년보다 2.7% 증가한 3조 5,00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가트너가 전망했다. 전년도 IT 지출 성장률 추정치인 3%보다는 감소한 수치다. 가트너 리서치 담당 부사장인 존 데이빗 러브락은 “2017년에는 IT 지출 규모가 반등할 것으로 보이며, 클라우드, 블록체인, 디지털 비즈니스와 인공지능...

CIO Korea

가트너 “2017년 전세계 IT 지출, 2.7% 증가 전망”

블록체인 전문 업체 블로코가 경기도 ‘따복공동체 주민제안 공모사업 심사 온라인 투표 시스템’에 코인스택 스마트컨트랙트(Coinstack Smart Contract)를 공급한다고 16일 밝혔다. 블록체인은 온라인 금융거래 데이터의 위/변조 여부를 검증할 수 있도록 고안된 기술로 국내외 금융권 및 여러 산업권에서 잇따라 도입하면서 안정성이 증명되고 있는 기술이다. 이번 경기도 ‘따복공동체 온라인 투표 시스템’에는 이러한 블록체인 기술을 구성하고 있는 기술 중 하나인 ‘스마트컨트랙트(Smart Contract)’가 국내 최초로 적용된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 기존 투표 시스템은 신뢰할 수 있는 중앙 관리 기관이 투표의 모든 프로세스를 관리해야 투표 결과에 대한 신뢰도를 얻을 수

벤처스퀘어

블록체인 전문 기업 블로코, ‘온라인 투표’에 블록체인 첫 상용화

국내 카드사들이 미래 금융과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인 `블록체인(Block-chain)`을 연이어 도입하고 있다. 그동안 단순히 본인인증에만 활용하던 차원을 넘어 신용카드 포인트 관리와 카드론 대출 관리 등 고객이 서비스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실무영역에까지 블록체인..

매일경제

카드社, 핵심 기술 '블록체인' 새 먹거리로 키운다

IBM의 왓슨 헬스(Watson Health) 인공지능 사업부가 미 FDA(Food and Drug Administration)와 함께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의료 연구 및 기타 목적용으로 환자 데이터를 안전하게 공유하기 위해 2년간의 공동 개발 계약을 체결했다. IBM은 왓슨 헬스 사업부를 2015년에 만들었다. Credit: IBM IBM...

CIO Korea

'환자 데이터, 안전하게' IBM 왓슨과 FDA의 블록체인 공동 연구

더 보기